중풍의 전조증상 순환기질환

중풍은 바람에 맞았다 란 뜻으로 오래된 나무가 어느날 갑자기 벼락을 맞아 가지가 부러지거나

 

넘어지는 상황을 인체에 빗대어 표현한것으로 크게 뇌출혈과 뇌경색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중풍은 한번 발병하면 신경학적 결손의 완전회복이 어려워 무엇보다도 예방이 중요시되는 질환이며

 

특히 고혈압, 당뇨, 고지혈증, 심장질환, 비만 등의 위험인자를 가지고 있는 경우, 가족력이 있는 경우 더욱 주의가 요망됩니다.

 

 

 

 

 

중풍의 전조증상

 

중풍은 발병하기 전에 다음과 같은 증상을 보이기도 합니다.

 

1. 머리가 자주 아프고 어지러움증이 있다.

 

2. 혹 한쪽 팔다리에 힘이 빠진 적이 있다.

 

3. 혹 말이 어눌해진적이 있다.

 

4. 손가락이 자주 저리고 감각이 둔하다.

 

5. 입이 삐뚤어지는 증상이 있었다.

 

6. 눈주위와 얼굴의 근육이 잘 떨린다.

 

7. 혹 어지러움증과 메스껍고 토하고 싶은 증상이 있다.

 

8. 대소변을 가리지 못하거나 스스로 보지 못하는 경우

 

9. 갑작스럽게 성격이 이상하게 변하거나 헛소리를 하는 등 치매와 유사한 증상이 일어나는 경우

 

위와 같은 중풍 전조증이나 원인질환이 있는 경우 반드시 예방 조치를 받는것이 좋습니다.

 

본 중풍 클리닉에서는 양 한방의 협진 체제 아래 이러한 위험인자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여 중풍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중풍의 위험인자

 

1. 고혈압

 

가장 강력한 위험인자로서 이완기혈압을 기준으로 70mmHg 에서 110mmHg 사이에는

 

혈압이 5mmHg만큼 증가할 때마다 중풍의 위험은 약 50%씩 증가합니다.

 

2. 당뇨병

 

당뇨병은 고혈압과는 독립적으로 중풍의 위험을 약 3배 정도 높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기타 치명적 합병증을 야기할 수 있어 특히 주의를 요하는 질환입니다.

 

 

 

 

 

3. 심장질환

 

일련의 심장 질환은 중풍의 위험을 약 17배가량 증가시킵니다.

 

4 . 흡연

 

흡연은 뇌혈관의 수축, 혈소판의 응집을 촉진시키고 혈관벽의 약화 그리고 혈압상승을 유발하여 중풍의 위험을 2배 내지 4배 가량 높입니다.

 

5. 기타

 

중풍의 과거력, 일과성 뇌허혈발작, 콜레스테롤, 비만, 음주, 경구피임제 복용 등은 중풍의 발병율을 높이므로 주의를 요합니다.​ 

, , ,